"내가 누군지 아느냐" 허동준 민주당 위원장, 음주 측정 거부 논란
    • 입력2018-01-12 19:47
    • 수정2018-01-12 19:4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허동준 더불어민주당 원외당협위원장이 교통사고를 낸 뒤 음주 측정을 거부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다.

12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허 위원장을 도로교통법상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수사 중이다.


허 위원장은 지난해 12월 29일 오후 11시쯤 서울 여의도 KBS별관 인근에서 시내버스를 들이받은 뒤 경찰의 음주 측정을 거부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히 이 과정에서 허 위원장은 "내가 누군지 아느냐"며 완강히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허 위원장은 2012년 문재인 당시 제18대 대통령 후보의 선거대책위원회 부대변인을 지냈고 지난 총선에서 서울 동작을 후보로 출마했다.


wayne@sportsseoul.com


사진ㅣTV조선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