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흔들려도 잘생김"…박형식X뷔 훈훈한 투샷
    • 입력2018-01-12 08:21
    • 수정2018-01-12 08: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 인턴기자] 가수 겸 배우 박형식이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와 친분을 과시했다.


박형식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세계 1위 미남을 만나봤습니다. 그는 실제로도 잘생겼더군요. 부러우니까 그만 써야지"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어깨동무를 하고 얼굴을 맞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흔들린 카메라 초점에도 빛나는 두 사람의 훈훈한 외모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뷔가 속한 방탄소년단은 이날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에서 진행된 '제32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반 부문 시상식에서 대상을 거머쥐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박형식 인스타그램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