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부선, 녹화 최단 시간 눈물샘 폭발 '궁금증 ↑'
    • 입력2017-11-22 17:50
    • 수정2017-11-22 17: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배우 김부선이 '라디오스타'에서 눈물을 쏟았다.


김부선은 최근 진행된 MBC '라디오스타' 녹화에서 최단 시간에 눈물을 글썽이며 MC들을 당황케 했다.

김부선의 돌발 눈물에 MC들은 "지금 우는 거예요?"라며 당황스러워 했고 그는 "미안해요"라면서도 흐르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했다.


김부선은 김구라에게 적극적으로 대시하며 스튜디오를 핑크빛으로 물들이기도 했다. 김부선은 김구라가 자신의 이상형 조건에 완벽히 부합한다며 "저 전화번호 좀 주세요" "완전 내 스타일이야"라고 밀어붙인 것.


김구라는 김부선의 갑작스러운 고백에 두 볼이 빨개진 채 어쩔 줄 몰라 했으며, 김부선의 눈을 제대로 바라보지 못하는 등 반전 모습을 보여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오늘(22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무사방송기원' 특집으로 김부선을 비롯해 노을 강균성, 방송인 사유리, 조영구 등이 출연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MBC 제공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