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정다은 부부, 예방 접종 앞둔 딸 공개 "아프지 마"
    • 입력2017-11-14 15:24
    • 수정2017-11-14 15:2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아나운서 정다은이 딸의 사진과 함께 근황을 알렸다.


14일 오후 정다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윤이"라는 딸의 이름과 함께 "예방 접종, 아프지 마세요, 엄마와 딸, 아빠와 딸"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딸 아윤 양은 똘망똘망한 눈망울 등 이목구비가 비슷해 눈길을 끌었다. 조우종은 다소 걱정스러운 눈길로 딸을 바라보고 있고 정다은은 출산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뚜렷한 이목구비로 여전한 미모를 뽐냈다.


한편, 조우종과 정다은은 5년간의 열애 끝에 지난 3월 결혼했으며, 지난 9월 득녀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정다은 SNS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