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정, 국제 망신? 네티즌들 "지나가던 외국인 표정 대박"
    • 입력2017-11-14 11:29
    • 수정2017-11-14 11:2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권준영기자] 배우 서유정이 이탈리아 문화재로 추정되는 사자상에 함부로 올라탄 인증샷을 게재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이와 함께 그가 공개한 사진 속 외국인들의 반응 또한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서유정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일초 후에 무슨 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히 저기 앉았다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도 함께였다.


공개된 사진 속 서유정은 사자상에 올라탄 뒤 미소를 짓고 있다. 반면 주위의 외국인들은 경악스럽다는 듯 서유정을 쳐다보고 있다. 서유정이 올라탄 사자상은 이탈리아 베니스 산마르코 성당의 분수 앞을 지키는 하나의 문화재다.


이와 함께 관리 직원에게 주의를 받고 있는 상황도 연이어 게재해 논란이 가중됐다. 주변 행인들의 놀라워하는 표정도 함께 담겼다.


논란이 커지자 서유정은 해당 글과 사진을 삭제하고 "저의 SNS에 게재된 사진 속 저의 행동으로 인해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사과드린다"며 "매사에 신중을 기해야 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크나큰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문을 올렸다.


해당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사람들 표정이 XX을 말하네", "해외까지 가서 왜 저러냐…당당하게 혼난 것까지 써서 올리고.. 저 사람들 표정 좀 봐라", "뭐 실수는 할 수 있는데 본인이 그런 일을 겪었으면 사진은 올리지 말지. 버젓이 외국인들 x씹은 표정으로 쳐다보는 사진까지 뭔 생각으로 올렸는지 궁금하다", "서유정 옆에 외국인들 표정 봐라 학을 뗀다. 어휴 나라 망신", "주변 사람들 표정 대박…인증샷이 중요하냐 주변 사람 좀 돌아봐라"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kjy@sportsseoul.com


사진ㅣ서유정 SNS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