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강민혁, 아버지 정인기 찾았다...절절한 가족愛
    • 입력2017-10-12 22:44
    • 수정2017-10-13 00: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병원선' 강민혁의 실종됐던 정인기를 찾았다.

11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병원선'에서는 곽지은(강다현 분)과 이수경(남기애 분)이 실종됐던 곽성(정인기 분)을 찾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곽현의 아버지가 치매 증상으로 또 실종된 상황. 곽현은 환자 치료에 집중하기 위해 어머니 이수경(남기애 분)에게 전화를 걸어 아버지를 찾아달라고 부탁했다.


곽성은 딸 곽지은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바닷가에 간 상태였다. 어린 시절 곽지은과 바닷가에 놀러가기로 한 약속을 계속 되뇌였다는 것. 곽성은 바닷가에 앉아 비누 방울을 불고 있었고, 곽지은은 자신과 약속을 지키려는 아버지를 보고 흐느껴 울었다. 이 모습을 본 이수경도 뜨거운 눈물을 흘리며 진한 가족애를 보였다.


한편, '병원선'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