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46호 홈런 폭발...SK 구단 신기록 경신
    • 입력2017-09-14 20:04
    • 수정2017-09-14 20:0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SS포토] 최정, 46호 홈런 꽝~
2017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14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SK 최정이 5회초 1사 중월홈런을 날린 후 김인호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올 시즌 46호 홈런. 2017. 9. 14 잠실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잠실=스포츠서울 윤세호기자] SK 내야수 최정(30)이 구단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세웠다.

최정은 14일 잠실 두산전에 3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해 5회초 세 번째 타석에서 상대 선발투수 마이클 보우덴을 상대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터뜨렸다. 이 홈런으로 SK는 3-1로 앞서 나갔고 최정은 올시즌 46호 홈런을 기록했다.

이로써 최정은 2002년 SK 외국인타자 호세 페르난데스가 기록한 45홈런을 넘어서며 SK 구단 역사상 한 시즌 가장 많은 홈런을 기록한 타자가 됐다. 더불어 최정은 KBO리그 역대 3루수 한 시즌 최다 홈런도 달성했다. 이전 기록도 포지션이 3루수였던 페르난데스가 갖고 있었다.

bng7@sportsseoul.com

추천

3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