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산책 중 소떼 습격에…어이없는 죽음 당한 백만장자
    • 입력2017-06-15 07:01
    • 수정2017-06-15 08: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영국 옥스퍼드대 교수 출신의 벨하우스 교수가 자택 부근에서 산책 중 소떼에 밟혀 사망했다고 더타임스가 14일 보도했다.


주사기를 사용하지 않은 백신 투여법을 개발해 백만장자가 된 브라이언 벨하우스 교수(80)는 지난 12일 오전 11시쯤(현지시각) 영국 이스트 서섹스 지역 게스틀링의 자택 부근으로 산책을 나갔다 갑자기 놀란 소떼가 달려드는 바람에 사망한 것으로 신문은 전했다.


같은 지역에서 산책 중인 다른 주민의 요청으로 긴급구조대가 현장에 출동해 응급조치를 시행했으나 벨하우스 교수는 11시46분쯤 숨졌다.

벨하우스 교수 사망은 이달 들어 소떼 공격으로 발생한 세번째 중상 사고로, 영국 보건안전당국에 따르면 지난 2000∼2015년 74명이 소떼의 공격으로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벨하우스 교수는 옥스퍼드대 모들린 칼리지 출신으로 사위인 로드 드레이슨과 함께 주사바늘을 사용하지 않고 압축가스를 이용해 백신을 고속 투여하는 산학기업 파우더젝트를 설립했다. 이어 설립 4년 후인 1997년 파우더젝트가 총액 5000만 파운드(약 750억원)에 상장되면서 둘은 백만장자 반열에 올랐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페이스북 캡처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