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디바제시카, '오나미 비하 발언' 2년 만에 사과
    • 입력2017-05-19 14:40
    • 수정2017-05-19 14:4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유튜버 겸 BJ 디바제시카가 '오나미 성관계' 비하 발언에 대해 2년 만에 사과했다.

지난 18일 디바제시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나미에게 직접 사과의 말을 전했다는 내용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앞서 디바제시카는 지난 2015년 아프리카 TV에서 사이비 종교에 대해 이야기하다가 "해당 종교는 5,000만 원만 내면 자유롭게 성관계를 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고 "그런데 오나미가 나오면...5,000원 받고도 안 할 것 같은 분이 나오면 어떡하냐"라고 발언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이에 디바제시카는 "과거에 생방송을 진행하다 경솔하게 뱉은 말로 당사자분과 팬분들에게 상처가 됐다"며 "경솔함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무엇보다도 사과를 받으셔야 할 분은 당사자 인 것 같아 지인분께 연락처를 받아 통화했다. 저도 여자인데 경솔한 말로 한 사람의 이미지가 저급한 웃음거리로 만들어져 버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반성의 뜻을 전했다.


한편, 디바제시카는 영어회화, 쇼킹탑10, 토요미스테리 등 다양한 콘텐츠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인기 유튜버다.


뉴미디어국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디바제시카 인스타그램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