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고막 남친' 로이킴, 여심 사로잡는 감미로운 목소리 ('개화기' 음악 감상회)
    • 입력2017-05-16 18:00
    • 수정2017-05-16 18: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가수 로이킴이 직접 기타를 들고 '문득(Suddenly)'의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16일 서울 마포구 예스24 무브 홀에서 로이킴 새 미니앨범 '개화기' 발매 기념 음악 감상회가 열렸다.


'문득' 무대를 마친 로이킴은 "멋있게 표현하려 하지만 알고 보면 더욱 찌질한 남자의 솔직한 마음을 표현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에는 작심해서 여심을 공략하고 싶었다. 여성분들이 남자의 어떤 모습을 보고 설레냐고 주변에 물어봤다"며 "각자 달라서 다 집어넣어야겠다고 생각해 뮤직비디오에 발목, 등, 귀 뒤 등이 나온다"고 밝혔다.


로이킴은 절친 정준영에게 음악을 들려줬냐는 질문에는 "어젯밤에 메시지를 보내왔다. 내 노래가 나오기 전에 항상 똑같은 반응"이라며 "'뻔하지 뭐'라고 한다. 서로 응원해주는 사이지 우리끼리는 음악 이야기를 잘 안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로이킴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개화기' 전곡을 발표하며 본격 활동에 나선다.

뉴미디어국 yoonssu@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