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오연서 "캐스팅 논란 알고 있었지만 거절할 수 없었다" ('엽기적인 그녀' 제작발표회)
    • 입력2017-05-15 18:55
    • 수정2017-05-15 18: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배우 오연서가 '엽기적인 그녀' 캐스팅 논란에 뒤늦게 해명했다.

15일 오후 서울 목동 SBS 홀에서 배우 주원과 오연서, 이정신 등이 참석한 가운데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앞서 '엽기적인 그녀'는 오디션으로 여주인공을 캐스팅하려고 했지만, 최종적으로 오연서가 캐스팅돼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오연서는 캐스팅 논란에 대해 "오디션 한 것도 알고 1위로 뽑힌 사람이 있는 것도 알았다"며 "내가 제안받았을 때에는 모든 게 정리돼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공석인 자리에 배우도, 제작진도 모두 좋아 출연을 거절할 수 없었다"고 털어놨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조선 최고의 매력남이자 세자의 스승인 견우(주원 분)와 엽기 발랄 혜명공주(오연서 분)의 알콩달콩 로맨스를 다룬 드라마로 오는 29일 첫 방송된다.

뉴미디어국 yoonssu@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