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영상] 스코틀랜드 주심, 경기 중 부심에게 레드카드 꺼내든 사연
    • 입력2017-05-11 06:00
    • 수정2017-05-11 06: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축구 경기 중 주심이 부심에게 레드카드를 꺼내든 사연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지난 6일(현지시각) 스코틀랜드 킬마녹에 위치한 럭비파크에서 열린 '2016~2017 스코틀랜드 프리미어십' 35라운드 킬마녹과 던디의 경기에서는 축구 경기에서 보기 드문 장면이 연출됐다.


이날 주목받은 장면이 연출 된 것은 킬마녹의 공격수 조던 존스의 코너킥 장면에서 나왔다. 코너킥을 위해 경기에 집중해야 할 선심은 창백한 낯빛을 보여 옆에 있던 조던 존스가 걱정하게 만들었다.


뒤이어 선심은 뒤돌아 구토했고, 이를 본 관중들은 경악했다. 이 때문에 주심은 난감한 표정을 지었고, 이내 제자리로 복귀한 선심에게 레드카드를 꺼내드는 모습을 보였다. 관중의 비난을 의식한 재치였다. 레드카드를 받은 선심은 이내 마음 편히 구토했고, 관중은 그에게 박수를 보냈다.



<뉴미디어국 news@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추천

8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