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석 VS 안국현, GS칼텍스배 우승 다툰다
    • 입력2017-04-20 18:17
    • 수정2017-04-20 18:1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지석(왼쪽) vs 허영호
김지석(왼쪽) vs 허영호.
[스포츠서울]김지석 9단과 안국현 6단이 GS칼텍스배 우승컵을 놓고 맞붙는다.

김지석 9단이 20일 한국기원 1층 바둑TV 스튜디오에서 벌어진 제22기 GS칼텍스배 프로기전 4강전에서 허영호 9단에게 210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결승에 합류했다. 김지석 9단은 결승에 선착한 안국현 6단과 결승 5번기를 벌인다. 안국현 6단은 19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4강전에서 신민준 5단에게 254수 만에 흑 1집반승을 거두며 입단 후 첫 결승 진출을 확정지은 바 있다.

김지석 9단은 종국 후 인터뷰에서 “안국현 6단이 4강을 앞두고 마치 결승을 준비하듯 열심히 하더라. 하늘이 감동해 네가 우승할 것 같다고 농담을 건넸는데 결승에서 만나게 됐다”면서 “안6단의 최근 기세가 좋아 만만치 않은 승부가 예상되지만 4강을 어렵게 승리한 만큼 편한 마음으로 결승을 준비하겠다”는 임전 소감을 밝혔다.

18, 19기 GS칼텍스배에서 우승한 김지석 9단은 대회 통산 세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특히 김9단은 세계대회 1회, 국내대회 4회 우승을 모두 완봉 우승으로 장식하는 등 큰 승부에 강한 모습을 보여 왔다.반면 2009년 입단 후 처음 결승 무대에 진출한 안국현 6단은 올해 12승 1패로 승률 2위, 다승 7위의 호조를 보이고 있다. 김지석 9단은 7승 2패를 기록 중이다. 랭킹 5위 김지석 9단과 18위 안국현 6단은 그동안 여섯 차례 만나 김지석 9단이 5승 1패로 앞서고 있다.

제22기 GS칼텍스배의 우승상금은 7000만원, 준우승상금은 1500만원이다. 제한시간은 각자 10분에 40초 초읽기 3회가 주어진다. GS칼텍스배 프로기전 결승5번기는 27~28일, 5월 4~6일에 속행되며 바둑TV를 통해 전국에 생중계 된다.
유인근기자 ink@sportsseoul.com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