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스타일] 여배우들의 '형형색색' 구두 활용법
    • 입력2017-04-21 07:00
    • 수정2017-04-21 07: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양민희기자] 야외 활동을 하기 좋은 계절이 왔다.


도시 곳곳 꽃이 활짝 피어나는 요즘. 봄나들이를 위해 눈에 띄는 컬러의 옷으로 코디하다 보면 스타일에 어울리는 슈즈 선택을 고민하기 마련이다.


겨울 신발은 이제 신발장 속으로. 올봄을 강타할 슈즈는 로맨틱한 비비드 컬러와 디자인으로 여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라고 하는데.


봄에 제격인 슬립온과 캐주얼하되 보디라인을 더욱 조금이나마 돋보이게 해주는 로퍼, 편하면서도 멋스러운 스타일의 세련된 스니커즈, 정장과 캐주얼 모두 잘 어우리는 펌프스 등은 나들이 시 다양한 옷과 매치해보면 좋다.


이쯤에서 최근 제작발표회를 찾은 여배우들의 '형형색색' 구두 활용법을 만나보자.


한수연은 단아한 미모에 반전 시스루로 이목을 주목시켰다. 드레스의 펀칭 디자인은 성숙하면서도 섹시한 매력을 더했고, 발목을 끈으로 조여주는 보라색 톤의 앵클 스트랩 스타일로 엣지있는 드레스 룩을 완성했다.


오지은은 민트색의 하늘하늘한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제작발표회 현장에 등장했다. 여기에 파스텔 톤의 화이트 구두로 드레스와 색감을 맞췄다.


박시은은 순백의 의상으로 단아한 미모를 자랑했다. 하지만 속이 비치는 시스루 소재의 원피스 드레스와 화려한 징이 박힌 강렬한 레드 구두를 매치해 반전 매력을 뽐냈다.


최윤소는 절개가 가미된 독특한 의상으로 현장을 빛냈다. 시크한 매력을 어필한 드레스에 맞추어 광택이 돋보이는 블랙 슈즈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뉴미디어국 ymh1846@sportsseoul.com


사진│최승섭·박진업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