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혹적인 분위기" 박민영, 부드러운 여성미 발산
    • 입력2017-04-20 16:13
    • 수정2017-04-20 16: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배우 박민영이 여신 같은 자태를 자랑했다.

박민영은 스타 & 패션 매거진 '인스타일'과 화보 촬영을 위해 카메라 앞에 섰다.


화보를 통해 박민영은 재킷, 드레스를 입고 중성적이면서도 여성스러운 매력을 오갔다. 또한 그윽한 눈빛으로 고혹적인 분위기를 완성해 눈길을 끌었다.


박민영은 "사극에 여러 번 출연을 했던 터라 이번에는 현대극으로 찾아뵙는 게 어떨지 고민이 많았어요. 하지만 대본을 보는 순간 운명임을 예측했죠. 지금껏 대중에게 잘 알려지지 않았던 단경왕후와 중종과의 러브스토리나 연산군에 대한 재조명 등 이번 드라마가 역사의 이면을 들려드릴 수 있는 즐거운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어요"라고 복귀작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한편, 박민영은 KBS2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최진영 극본, 이정섭 연출) 출연을 확정 지었다.


뉴미디어국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인스타일'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