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김민정 "예뻐 보이고 싶지 않아 과감히 변신했다" ('맨투맨' 제작발표회)
    • 입력2017-04-18 18:21
    • 수정2017-04-18 18:2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김민정이 과감한 헤어스타일로 변신한 이유를 언급했다.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JTBC 드라마 '맨투맨'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배우 박해진, 박성웅, 김민정, 연정훈, 채정안, 정만식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민정은 "예뻐 보이고 싶었다면 머리를 기른 상태에서 많은 분들이 익숙해하시는 모습으로 출연을 했을 거다. 제 입장에서는 과감하게 도전을 해봤다"이라고 설명했다.


연정훈은 이번 배역에 대해 "이번 드라마에서 악역은 이전의 악역에 비해 여유로운 악역이다. 모든 걸 가져볼 수 있고 가진 악역이지만 욕심으로 인해 더 가지려는 바람에 일이 꼬이게 된다"고 밝혔다.


이에 박성웅은 "저는 연정훈과 다른 악역이라 조언을 해주지 못했다. 못돼고 돈 없는 악역이기 때문에 조언할 게 없더라"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시청률이 10%가 넘으면 박해진 씨가 좋은 활동을 많이 하는데 같이 자원봉사를 하고, 박해진 씨 집에서 파티를 하겠다"고 시청률 공약을 발표했다.


한편, '맨투맨'은 초특급 한류스타의 경호원이 되는 다재다능하고 미스터리 한 고스트 요원과 그를 둘러싼 숨은 맨들의 활약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21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뉴미디어국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추천

9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