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송지은 "진한 애정 신 수위, 굉장히 셌다" ('애타는 로맨스' 제작발표회)
    • 입력2017-04-13 18:32
    • 수정2017-04-13 18: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송지은이 극 중 진한 애정 신을 찍은 소감을 밝혔다.

13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케이블채널 OCN 웹드라마 '애타는 로맨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배우 성훈, 송지은, 김재영, 강철우 PD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송지은은 '원나잇 스탠드' 장면에 대한 질문에 "내 수준에는 수위가 굉장히 셌다. 난 가만히 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성훈은 "생각보다 수위가 낮았는데 감독님이 영화가 아닌 드라마이니 자제하자고 하시더라"며 "재밌게 찍었다. 언젠가는 이런 신을 찍을 거라고 생각했기 때문에 열심히 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애타는 로맨스'는 원나잇 스탠드로 만난 두 남녀가 3년 후 우연히 워커홀릭 까칠 본부장과 그의 회사 사내식당 신참 영양사로 재회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아낸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오는 17일 첫 방송된다.


뉴미디어국 yoonssu@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추천

9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