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김민희 "베를린 은곰상 수상, 인정받아 기쁘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
    • 입력2017-03-13 21:08
    • 수정2017-03-13 22: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 인턴기자] 배우 김민희가 베를린 영화제 은곰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

13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 권해효, 박예주, 서영화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민희는 한국 여배우 최초 베를린 국제 영화제 은곰상을 수상한 것에 대해 "같이 함께한 모든 스태프, 배우들에게 보람이 된 것 같아 기분이 좋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영화로만 관심과 집중을 받을 수 있을까라는 바람이 생겼다"라며 "무엇보다 영화가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는 순간, 좋은 평들이 쏟아져 나올 때가 기뻤다"라고 말했다.


한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 영화감독 상원과 사랑에 빠진 여배우 영희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23일 국내 개봉한다.

뉴미디어국 yoonssu@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추천

1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