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남은 48시간' 박하선, 털털한 매력 빛난 가상 죽음(종합)
    • 입력2017-01-12 00:05
    • 수정2017-01-12 00:0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유주연기자] '내게 남은 48시간' 박하선이 털털한 매력으로 가상 죽음을 맞이했다.

11일 방송된 tvN '내게 남은 48시간'에서 박하선이 가상 죽음 전 여러 활동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하선은 자신의 소중한 지인들을 모아 식사를 했다. 아역배우 이채미는 "남자친구는 어떻게 해요?"라고 질문했고 박하선은 진심으로 당황해 했다.


이채미는 "죽음이 48시간 남았으면 남자친구는 어떻게 하느냐"라고 재차 질문했고 박하선은 "남자친구는..잘 사시겠지"라고 수습했다.


박하선은 대만 여행을 하는 도중 여배우의 다이어트 고충에 대해 토로했다. 박하선은 "작품할 때는 물만 먹어도 살찌니까 밥 반공기를 먹곤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하선은 "아침에는 밥 한 숟가락만 먹는다. 이번 대만 여행을 통해 먹는 것에 대한 한을 풀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배우의 길을 걸으며 꼭 한 번 가고 싶었던 곳이라는 대만에서 박하선은 한 순간도 헛되이 보내지 않기 위해 폭풍 먹방에 돌입했다. 여행이 시작되자마자 박하선은 대만의 먹거리를 찾아다니며 먹음직스러운 먹방을 선보였다.


한편 가상죽음 전 48시간을 담은 tvN 예능프로그램 '내게 남은 48시간'은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방송한다.

 


뉴미디어국 mjhjk1004@sportsseoul.com


사진 | 내게 남은 48시간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