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닝 테이텀, SNS 계정에 아내 누드 공개 논란
    • 입력2017-01-11 09:18
    • 수정2017-01-11 09:1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할리우드 배우 채닝 테이텀의 돌출 행동이 논란에 휩싸였다.

채닝은 지난 9일(한국시각)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낮잠은 최고의 시간'이란 글과 함께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은 채 낮잠을 즐긴 아내 제나 드완의 사진을 공개했다.


네티즌은 "아내의 허락도 없이 나체 사진을 올리는 건 잘못된 것",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르겠다"며 그의 행동을 비난했고, 일부는 표현의 자유일 뿐 확대해석할 필요는 없다며 옹호했다.


한편, 할리우드 잉꼬부부로 소문난 채닝 테이텀과 제나 드완은 영화 '스텝업'에 함께 출연한 것을 인연으로 지난 2009년 결혼했다.


뉴미디어국 news@sportsseoul.com


사진 | 채닝 테이텀 인스타그램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