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하이마트 매장에서 카셰어링 서비스 제공한다
    • 입력2015-07-07 11:41
    • 수정2015-07-07 11:3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그린카
카셰어링 업체인 그린카가 롯데하이마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하이마트 매장에서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공 | 그린카

[스포츠서울] 그린카가 롯데하이마트와 업무 협약을 맺고 업계 최초로 하이마트 매장에서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7일 밝혔다.

그린카는 오는 15일부터 서울·수도권에 위치한 20여개의 롯데하이마트 매장 주차장에 그린존(전용 주차공간)을 마련해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롯데하이마트는 주거 지역과 인접해 접근성이 좋고 주차장소가 개방돼 있어 쇼핑, 여행, 출장 등의 목적으로 카셰어링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그린카 마케팅본부장 황태선 이사는 “접근성이 뛰어난 롯데하이마트 매장에서 그린카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많은 고객들이 쉽고 편하게 카셰어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국내 최대 규모의 유통망을 보유한 롯데그룹과의 시너지를 통해 올해 그린카가 사업규모의 성장과 함께 서비스 수준도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임홍규기자 hong77@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