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소사 대신 제2의 밴헤켄 찾는다
    • 입력2014-12-03 08:37
    • 수정2014-12-03 08:3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SS포토]한국시리즈5차전 소사, 나바로 한테 또 홈런 맞을순 없지

[스포츠서울]넥센 소사가 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5차전 삼성과 경기 2회말 2사 1,2루서 삼성 나바로를 우익수 플라이로 잡아내고 실점 위기를 넘은 뒤 안도하며 들어오고 있다. 2014.11.10 잠실|최재원기자shine@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소사 대신 제2의 밴헤켄 찾겠다.”

넥센은 2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외국인투수 헨리 소사(29)에 대한 자유 계약 공시를 요청했다. 넥센은 수 년을 내다보고 소사를 영입했지만, 계약 과정에서 이견이 발생하며 재계약에 성공하지 못했다. 구단 소식에 정통한 한 관계자는 “소사가 밴헤켄 보다 더 많은 금액을 요구했다”라고 불발 배경을 전했다. 그러나 넥센은 소사를 묶어 두지 않고 자유계약 공시하며 쿨하게 풀어줬다.

이어 넥센은 “소사를 대체할 새로운 외국인 투수를 물색하고 있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20승 투수 밴 헤켄과 비슷한 유형의 투수가 대상이다. 넥센 관계자는 “물색하고 있는 투수가 있다. 밴 헤켄과 비슷한 스타일이다. 몇 년간 밴 헤켄의 성공을 보며 그 투수에 대한 기대치가 높아졌다”라고 밝혔다.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