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걸렸다 SM", 규현에게 법정에서 만나자 한 사연
    • 입력2014-11-14 10:59
    • 수정2014-11-14 10:5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윤종신 규현. 출처 | 윤종신 트위터


[스포츠서울] 가수 윤종신이 '라디오스타'에 함께 출연 중인 규현에게 법정에서 만나자는 말을 남겼다.


윤종신은 13일 자신의 트위터에 "법정에서 만나 규현아, 걸렸다 SM"이라는 글과 사진 한 장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은 최근 발매한 규현의 미니 앨범이다. 규현의 셀카 사진 뒤로 윤종신은 소파에 누워 휴대폰을 만지고 있다. 한 트위터리안의 제보로 사실을 알게된 윤종신이 재치 있게 화답한 것이다.


윤종신의 트윗을 접한 규현도 자신의 트위터에 "아, 걸렸다"라고 글을 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규현은 13일 자정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미니앨범 '광화문에서'를 공개했다. 이 앨범의 타이틀곡 '광화문에서'는 공개와 동시에 멜론, 엠넷, 벅스 등 음원사이트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순항하고 있다.
김도곤 인턴기자 inadditio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