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MC몽 응원에 '무도' 게시판 시끌…'하차' 요구까지
    • 입력2014-11-03 17:28
    • 수정2014-11-03 17:2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하하. 출처 | 별 트위터, MBC '무한도전' 홈페이지 캡처


하하 조현영 MC몽


[스포츠서울] 방송인 하하가 복귀한 MC몽을 향해 응원의 글을 올려 '무한도전' 팬들의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


하하는 3일 자신의 트위터에 "친구야 보고 싶었어"라는 글과 함께 MC몽의 뮤직비디오를 링크했다. 이에 MBC '무한도전' 게시판은 하하를 비난하는 글이 폭주하고 있다. 팬들은 "실망이다", "뭐 하자는 건지", "생각이 없다", "무도에 피해주지 마라"는 글을 게재했다. 여기에 하하의 하차까지 언급하고 있다.


이날 하루 많은 연예계 동료들이 MC몽 응원글을 올려 비난을 받았다. 이에 백지영은 사과글을 올렸고 손담비와 레인보우 조현영은 해당 트윗을 삭제했다. 하지만 하하는 아직까지 논란이 된 글을 그대로 두고 있다.


앞서 MC몽은 3일 자정  6집 앨범 '미스 미 오어 디스 미'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이 앨범은 MC몽이 군 입대 논란 이후 5년 만에 발표한 곡으로 발매 전부터 팬들의 뜨거운 찬반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온라인뉴스팀 new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