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영화 '패션왕' 언론시사회 참석 예정
    • 입력2014-10-23 09:54
    • 수정2014-10-23 09:5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영화 '패션왕'. 출처ㅣ'패션왕' 예고편 캡처


[스포츠서울] 걸그룹 f(x) 멤버 설리가 3개월 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낼 전망이다.

 

설리는 오는 31일 진행되는 영화 '패션왕' 언론시사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 7월 활동 중단 선언 이후 3개월 만의 첫 일정이자 최자와 열애 인정 후 첫 공식석상 나들이다.


앞서 설리는 지난 7월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기를 가질 뜻을 밝힌 바 있다.


당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멤버 설리가 지속적인 악성 댓글과 사실이 아닌 루머로 인해 고통을 호소하는 등 심신이 많이 지쳐있어 회사에 당분간 연예활동을 쉬고 싶다는 의사를 전해왔다'고 밝혔다.


한편, 영화 '패션왕'은 우기명(주원 분)이 '절대간지'에 눈뜬 후 인생반전을 꿈꾸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영화 속 설리는 우기명을 은근슬쩍 짝사랑하는 은진 역을 맡았다. 개봉은 11월 6일.

<온라인뉴스팀 new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