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명동에 카페형 매장 'BHC 비어존' 오픈
    • 입력2014-10-12 15:57
    • 수정2014-10-12 15:5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붙임] bhc 비어존 명동본점 이미지


[스포츠서울] BHC는 지난 10일 서울 명동에 카페형 매장인 ‘BHC 비어존’을 오픈하고 외국인 관광객 입맛 공략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문을 연 ‘BHC 비어존 명동본점’은 2층 복층 형태로 약 86㎡(약 26평) 규모이다. BHC는 명동본점을 중국인을 비롯한 아시아권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한 전초기지로서 차별화 한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BHC는 광고모델인 전지현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BHC는 한류 스타로서 ‘치맥의 여왕’으로 등극한 전지현의 이미지를 명동본점 매장 유리 전면에 래핑하고, 전지현 등신대를 설치하는 등 관광객들의 시선 끌기에 나서고 있다.

또 지난 8월 전략 매장으로 오픈한 종로본점에서 인기메뉴로 자리잡은 ‘치즈스노우맨’, ’베스트초이스콤보’, ‘치즈퐁당핫윙’ 등 독특하고 차별화된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최근 R&D 연구소가 자체 개발한 치킨 전용 파우더를 접목한 후라이드도 내놓는다.

BHC 관계자는 “이번 명동본점 오픈은 종로본점과 더불어 외국인 관광객이 즐겨 찾는 명동에 전략적으로 입점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중국 등 해외로 진출하고 있는 상황속에서 BHC는 역으로 우리나라를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치맥 본고장의 맛을 제대로 보여줘 인지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자영기자 soul@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