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스마트시티 넥스트 혁신기술 실증사업 최종 선정
    • 입력2022-11-25 13:34
    • 수정2022-11-25 13: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24일 스마트시티 넥스트 혁신기술 실증사업 공모 수상 모습. 제공=안양시
〔스포츠서울│수원=좌승훈기자〕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2년 스마트시티 넥스트 혁신기술 실증사업’ 공모에 경기 안양시가 최종 선정됐다.

25일 안양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스마트시티 분야 혁신기술 ·제품을 보유한 새싹 기업에게 기술 ·제품의 성능 및 효과 검증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자체 ·공공기관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실증지역 매칭과 실증사업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아이티고㈜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을 진행한다. 시는 유동 인구가 많은 상권과 인접한 버스정류장 2곳에 ‘옥외용 비접촉식’ 스마트 사이니지(Signage)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해 스크린에 영상과 정보를 표시하는 디지털 광고물을 설치하고 지역 상권과 연계한 인프라를 구축해 양방향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실증되는 제품은 옥외 운용 특화 및 비접촉 터치 기술이 특징으로, 소프트웨어 엔진과 광학식 필터, 기구적 설계가 결합된 복합 기술이 적용된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시민의 정보 접근성을 향상시켜 지역정보 홍보, 시민편익 서비스 제공 및 지역 상권과 연계한 특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대호 시장은“ICT 혁신기술 기반의 인프라 구축으로 시민 편익 제공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hoonj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