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역가게 연결 플랫폼 '나비' 아이디어 부문 '대상'
    • 입력2022-11-23 13:12
    • 수정2022-11-23 13: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제10회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왕중왕전서 대상을 받은 ′나비′ 앱. 제공=경기도
〔스포츠서울│수원=좌승훈기자〕경기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제10회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도의 추천을 받은 김하연 씨의 ‘결식아동의 건강한 식사를 위한 지역가게 연결 플랫폼, 나비’가 아이디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사회현안 해결 아이디어와 혁신적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올해 초 중앙기관, 지자체 등 36개 기관별 예선을 진행해 63개 팀 중 아이디어 부문 5팀, 제품 및 서비스 개발 부문 5팀 등 총 10개 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지난 22일 서울 슈피겐홀에서 열린 ‘왕중왕전’은 전문가심사와 국민평가단의 심사를 거쳐 10개 팀의 순위를 결정하는 자리다.

앞서 수상작 ‘나비’는 지난 7월 13일 ‘2022년 경기도 공공데이터 활용·분석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도의 추천을 받아 범정부 통합 본선에 진출했다.

‘나비’는 경기데이터드림과 공공데이터포털의 아동급식카드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결식아동과 지역 가게를 연결하는 플랫폼 앱 아이디어로, 도의 최종 심사에서 아이디어의 창의성과 사회에 미치는 파급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바 있다.

‘나비’는 결식아동이 급식지원가게 정보를 한눈에 파악하고 예약할 수 있으며, 결식아동을 돕고 싶은 점주는 원하는 만큼 예약을 받을 수 있다.

또 일반 후원고객도 결식아동에게 원하는 메뉴를 직접 지원할 수 있어 투명한 나눔과 즉시성으로 선순환의 구조를 만들 수 있다.

김현대 미래성장정책관은 “앞으로도 양질의 공공데이터 개방을 확대해 더 많은 기회와 창업이 활성화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hoonj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