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V컬러링 '숏폼 마켓' 오픈…"영상 올리고 수익도 얻고"
    • 입력2022-09-27 10:04
    • 수정2022-09-27 10:0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SKT, V컬러링 숏폼 마켓 오픈 1
SK텔레콤은 국내 이동통신 3사가 함께 제공하는 동영상 컬러링 서비스 ‘V컬러링’에 영상 콘텐츠를 올리고 싶은 사업자를 위한 마켓플레이스를 새롭게 오픈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 | SK텔레콤
[스포츠서울 | 황철훈기자] SK텔레콤이 동영상 컬러링 서비스인 ‘V컬러링’에 영상 콘텐츠를 올리고 수익도 얻을 수 있는 ‘마켓플레이스’를 열었다.

마켓플레이스는 개인 혹은 법인사업자가 회원 가입을 통해 손쉽게 영상을 V컬러링에 올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플랫폼이다. 사업자는 회원 가입 후 최소 15초에서 58초 사이의 영상을 V컬러링에 제안할 수 있다. 영상은 제작 가이드 검수와 계약 등의 간단한 절차를 거쳐 V컬러링 앱에 등록되며, 이후 이용자가 해당 영상을 선택하게 되면 판매 수익도 올릴 수 있다.

특히, 다른 숏폼 영상 플랫폼들의 경우 광고나 상금, 업체 사례금 등으로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것과 달리 V컬러링에선 콘텐츠가 한 건 판매될 때마다 설정 점유율에 따라 수익 배분이 이뤄진다. 또한 V컬러링 이용 고객이 영상을 한 번 설정하면 다른 영상으로 바꿀 때까지 반복적으로 수익을 얻을 수 있다.

이통3사는 지난 8월 V컬러링 이용 고객들의 비용 부담을 줄이는 차원에서 기존 이용 요금을 그대로 유지하며 유료 콘텐츠를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 바 있다.

콘텐츠는 영상물등급위원회로부터 전연령 승인이 가능하고, 저작권을 어기지 않는 선에서 자연부터 힐링, 캠페인까지 다양한 주제로 올릴 수 있다.

SKT는 누구나 손쉽게 관심있는 주제로 숏폼 영상을 제작해 등록이 가능한 것은 물론, 제작사의 인지도와 무관하게 수익을 얻을 수 있는 만큼 V컬러링 콘텐츠 생태계가 확장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SKT는 향후 사업자가 아닌 개인도 영상 콘텐츠를 올릴 수 있도록 마켓플레이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윤재웅 SKT 구독마케팅담당은 “이번 사업자를 위한 마켓플레이스 오픈을 통해 V컬러링의 영상 콘텐츠 규모 대폭 확대와 생태계 활성화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더욱 많은 사람들이 V컬러링을 이용할 수 있도록 V컬러링의 콘텐츠 기반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colo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