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소녀시대 퇴출설'…추가 댓글 남겨 신빙성↑ "이런 고통 처음이다"
    • 입력2014-09-30 08:50
    • 수정2014-09-30 08: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소녀시대 제시카. 출처 | 제시카 웨이보


제시카, 소녀시대


[스포츠서울] 걸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제시카가 웨이보에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한 가운데, 댓글을 추가로 남기면서 '소녀시대 퇴출설'에 힘이 실리고 있다.


30일 오전 5시 제시카의 웨이보에는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더 이상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라는 통보를 받았다"며 "저는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다"라는 글이 영문과 한글로 제개됐다.


이후 제시카는 해당 글에 "정말 소중하고 믿었던 사람들에게 이런 일을 당해 매우 슬프고 이러한 고통은 처음이다"라는 글을 추가 게재했다. 이로써 제시카가 직접 글을 올린 것이 아니냐는 추측에 조금 더 힘이 실리기 시작했다.


한편, 앞서 제시카는 최근 재미교포 타일러 권과 열애설 및 결혼설이 재점화 된 바 있다. 계약 만료를 앞둔 소녀시대는 9명 전원이 현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에 성공했다는 소식이 알려지기도 했다. 제시카는 최근 국내 활동보다 개인 사업을 론칭하고 중국 브랜드와 컬래버레이션을 하는 등 해외 활동에 전념하고 있던 것으로 전해진다.


제시카 퇴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제시카 퇴출, 진짜 사실인가", "제시카 퇴출, 소녀시대 8명만 출국했던데", "제시카 퇴출, 대박이다", "제시카 퇴출, 해체인 건가", "제시카 퇴출, 소녀시대 위기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팀 new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