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호시 "잠 못자며 준비, 퍼포먼스가 뭔지 보여주겠다"
    • 입력2022-06-25 21:22
    • 수정2022-06-25 21: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세븐틴_5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그룹 세븐틴이 명불허전 퍼포먼스로 고척돔을 뜨겁게 물들였다.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의 월드투어 ‘비 더 선’(BE THE SUN) 서울 공연이 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성대한 막을 올렸다. 다시 만난 약 2만 명의 캐럿(팬클럽)과 뜨거운 함성과 떼창으로 고척돔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다.

호시는 “스케줄이 많아서 잠도 못 자며 준비했다”며 “퍼포먼스를 굉장히 열정적으로 준비했다. 오랜만에 보여드리는 무대라 퍼포먼스란 무엇인지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븐틴의 세 번째 월드투어 ‘세븐틴 월드투어 ’비 더 선‘(이하 ’비 더 선‘)은 지난 2019년 세븐틴의 두 번째 월드투어 ’오드 투 유‘(ODE TO YOU) 이후 약 2년 4개월 만에 펼쳐지는 투어다. 25~26일 양일간 열리는 ’비 더 선‘의 첫 번째 지역인 서울 공연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최대 규모의 오프라인 단독 공연으로, 회당 약 1만 7500명 양일 약 3만 5000명의 관객들과 함께 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