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생김 올라왔다”는 이수경...얼마나 못 생겨졌나...예쁘기만 한데 [★SNS]
    • 입력2022-05-29 15:49
    • 수정2022-05-29 15:4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KakaoTalk_20220529_154642956
[스포츠서울|조은별기자]배우 이수경이 동생의 “못생김이 올라왔다”는 발언을 반박하며 물오른 미모를 과시했다.

이수경은 28일 자신의 SNS에 “오늘 한껏 못생김이 올라왔다고 얘기하는 내동생....흥, 오늘 벌...나랑 동행이다”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시했다.

사진 속 이수경은 잔뜩 골이 난 것 마냥 볼에 바람을 한껏 집어넣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하지만 특유의 미모는 여전했다. 바로 다음에 게시한 영상에서는 이수경 특유의 청순함을 한껏 뽐냈다.

이수경은 지난해 종영한 라이프타임 채널 ‘뷰티타임 시즌2’이후 방송활동을 쉬고 있다.


mulgae@sportsseoul.com

사진|이수경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