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암성통증 인식 개선 캠페인" 실시
    • 입력2022-05-26 14:02
    • 수정2022-05-26 14: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암성통증 캠페인
화순전남대병원과 권역호스피스센터는 24일 병원 1층 현관에서 ‘암성통증 바로알기 캠페인’을 벌였다.


[스포츠서울|조광태 기자] “통증은 암환자들이 겪는 가장 흔한 증상이며, 치료하면 90% 이상 좋아질 수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치료법은 자신의 통증을 의료진에게 말하는 것입니다.”

화순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정용연)은 권역호스피스센터 주관으로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암성통증, 참지 말고 말씀하세요’라는 주제로 2022년 암성통증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캠페인 기간 동안 병원 내원객에게 암성통증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산을 위해 ‘암성통증 바로알기 OX 퀴즈’ 이벤트를 진행하고, ‘마약성 진통제 바로알기’, ‘통증, 참지 말고 말씀하세요’ 등 암성통증과 치료에 대한 안내 및 홍보 물품을 제공하며 입원환자와 의료진을 대상으로 ‘통증조절 ○X 퀴즈’를 통해 적극적인 통증 조절 방법 등을 알렸다.

정용연 화순전남대병원장은 “암환자들이 진통제를 많이 먹으면 좋지 않다고 생각하고 통증을 참는 경우가 많다”면서 “하지만 암성통증은 조절이 가능하므로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서는 의료진에게 통증을 적극적으로 표현하고 치료받는 것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