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 다각화 나선' LG전자, 스크린골프 시장 공략 속도
    • 입력2022-05-18 11:15
    • 수정2022-05-18 11:1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LG전자, LG 프로빔 프로젝터 앞세워 스크린골프 시장 잡는다
LG전자 모델이 LG 프로빔이 설치된 스크린골프장에서 라운딩을 즐기고 있다.  사진 | LG전자

[스포츠서울 | 김자영기자] 사업 다각화에 나선 LG전자가 이번에는 상업용 프로젝터 ‘LG 프로빔’을 앞세워 국내 스크린골프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외산 업체들이 주도하고 있는 상업용 프로젝터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여 국내 스크린골프 시장 저변 확대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LG전자는 최근 골프장 예약 플랫폼 김캐디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스크린골프장에 상업용 프로젝터 LG 프로빔 공급을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김캐디는 지난 2019년 설립된 스타트업으로 스크린골프 간편예약 서비스 플랫폼을 제공한다. 현재 스크린골프장 6000여곳에 대한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앱 이용자 수는 45만여명에 달한다.

LG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1만개 내외로 추정되는 스크린골프장에 LG 프로빔 공급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김캐디 사용자들은 향후 앱을 통해 LG 프로빔이 설치된 주변 스크린골프장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는 프로젝터뿐 아니라 스크린골프장에 필요한 다양한 가전으로도 협업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스크린골프장에 설치하는 프로젝터는 일반 제품보다 높은 성능과 설치 및 유지·관리 편의성이 요구된다. 특히 최근에는 보다 선명한 화질로 실감나는 라운딩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매장을 골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는 추세다.

LG 프로빔 레이저 4K(모델명: SGU510N)는 300형(대각선 약 7.6m) 화면에 4K UHD(3840x2160) 해상도를 지원한다. 밝기는 촛불 5000개를 동시에 켜는 것과 유사한 5000안시루멘에 명암비가 3백만:1에 달해 스크린게임에 최적화된 선명한 화질을 제공한다. 일반 램프보다 수명이 긴 레이저 광원을 탑재해 뛰어난 내구성도 장점이다. LG전자는 LG 프로빔에 업계 최장 수준인 3년의 무상 보증을 제공한다.

LG전자는 도심에서 간편하게 즐기는 스크린골프장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LG 프로빔을 앞세워 스크린골프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PMA에 따르면 지난해 스크린골프장 등에 설치되는 고휘도(4000안시루멘 이상) 상업용 프로젝터의 국내 시장은 외산 업체들이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LG전자는 재작년인 2020년에 상업용 프로젝터 브랜드인 LG 프로빔을 론칭했다.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LG전자의 상업용 프로젝터 점유율은 직전 년도 대비 3배 가까이 늘어났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서영덕 커머셜기업2담당은 “프로젝터 시장에서 쌓아온 혁신 기술과 노하우를 앞세워 스크린골프 등 프리미엄 상업용 프로젝터 수요를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soul@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