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딸 재시, 우월한 DNA로 패션쇼 피날레 모델 장식[★SNS]
    • 입력2022-02-20 08:42
    • 수정2022-02-20 08:4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이동국의 딸 재시가 모델로 변신했다.


19일 재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제 1회 패션뮤즈 선발대회에 초대 받게 돼서 너무 영광입니다! 평생 잊을 수 없는 날이 될 거 같아요!!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재시는 롱 원피스를 입은 채 환한 웃음을 짓고 있다.


같은 날 재시의 엄마 이수진 씨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눈물 나게 가 슴벅찬 하루네요~ 이렇게 멋진 큰 무대에서 재시가 #피날레를 ... #김보민 디자이너 선생님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재시는 아빠 이동국, 쌍둥이 재아와 함께 패션쇼가 끝난 런웨이 위에서 기념 촬영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이동국은 2005년 이수진 씨와 결혼해 1남 4녀를 두고 있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재시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