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특급' 마리 나보코바, 하늘을 나는 여신으로 변신해
    • 입력2022-01-23 16:10
    • 수정2022-01-23 16: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72081837_291677126253564_4555419681767593373_n
마리 나보코바. 사진출처 | 마리 나보코바 SNS
[스포츠서울 | 이주상기자] 러시아 출신 미국 모델 겸 인플루언서로 활동하고 있는 마리 나보코바가 하늘을 나는 여신으로 변신하며 ‘러시아특급’의 위용을 과시했다.

나보코바는 최근 자신의 SNS에 야자수 나무 위에 올라탄 사진을 게시했다.

날렵한 라인으로 인해 마치 하늘에 떠 있는 듯한 모습을 연상시켜 수많은 팬들의 ‘좋아요’를 엄청나게 받았다.

러시아에서 출생한 나보코바는 어렸을 적 미국으로 이주한 후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170cm의 큰 키와 38-24-35의 황금라인 그리고 요정 같은 용모로 센세이션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에는 팔로워 수가 100만 명을 넘기며 한창 인기몰이하고 있다.

272121564_291676522920291_7718156586466806857_n
마리 나보코바. 사진출처 | 마리 나보코바 SNS

272041205_291676836253593_7954470367549628050_n
마리 나보코바. 사진출처 | 마리 나보코바 SNS

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