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12월의 선수' 불발…맨시티 스털링이 수상, 5골 1도움
    • 입력2022-01-15 08:47
    • 수정2022-01-15 08:4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AKR20220115016200007_01_i_P4_2022011508281060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2월의 선수’ 라힘 스털링.사진|리그 홈페이지
[스포츠서울 조현정기자]손흥민(30·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2월의 선수’ 수상에 실패했다.

14일(현지시간) EPL 사무국에 따르면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의 윙어 라힘 스털링이 2021년 12월 ‘이달의 선수’ 수상자로 선정됐다.

스털링은 지난달 리그 5경기에서 5골을 몰아넣고 1도움을 곁들여 맨시티의 선두 질주에 앞장서 통산 세 번째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지난달 5경기에서 4골 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도 후보에 올랐지만 수상으로 이어지지는 못했다.

손흥민과 스털링 외에 주앙 칸셀루(맨체스터시티), 제임스 매디슨(레스터시티), 가브리엘 마르티넬리(아스널), 메이슨 마운트(첼시), 마르틴 외데고르(아스널) 등이 후보였다.

이달의 감독상도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에게 돌아가 12월 연승한 맨시티가 두 개의 트로피를 차지했다.

‘이달의 골’로는 아스널의 알렉상드르 라카제트가 지난달 11일 사우샘프턴과의 16라운드에서 넣은 선제 결승 골이 선정됐다. 아스널이 빌드업부터 완벽하게 만들어낸 기회를 라카제트가 페널티 지역 중앙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hjch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