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전사라, WIP와 전속계약체결…감우성·박유나 한솥밥
    • 입력2021-12-27 11:01
    • 수정2021-12-31 01:4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사진] 제공=WIP(더블유아이피)
[스포츠서울 | 김선우기자]신예 전사라가 WIP의 새 식구로 합류했다.

소속사 WIP(더블유아이피) 측은 27일 “맑고 깨끗한 마스크와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신인 배우 전사라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라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전사라 배우가 다채로운 매력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유튜브 채널 ‘뮤드’의 웹드라마 ‘원스 어게인’에 출연한 전사라는 여자 주인공 ‘박소원’ 역을 맡아 장기 연애와 이별의 복잡한 심리를 현실적으로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공감대를 이끌어냈다.

전사라는 구강청결제 광고부터 의료 기기, 중고거래 어플 등 다양한 광고를 통해 업계 관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가운데, WIP와 전속 계약을 맺으며 앞으로 보여줄 행보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배우 전사라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WIP는 배우 감우성, 양미경, 박유나, 박신아, 김인이 등이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WIP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