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정안,촬영 대기중 850만원 쇼핑 '플렉스' "다음달 카드값 보지 않기로"
    • 입력2021-12-07 07:54
    • 수정2021-12-07 07: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112070542440310_1_20211207055802941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 배우 채정안이 드라마 촬영을 앞두고 850만원을 쓰는 ‘통 큰’ 쇼핑을 해 눈길을 끌었다.

채정안은 지난 3일 자신의 유튜브채널 ‘채정안TV’에 ‘채정안이 알려주는 쇼핑꿀팁ㅣ아울렛 명품쇼핑’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그는 “드라마 촬영장에 왔는데 촬영이 늦춰지면서 5시간의 자유가 생겼다. 그래서 20분 거리의 아웃렛에 왔다”고 말했다.

채정안은 패션 편집숍에서 재킷 등 5가지를 구매하는 데 589만9000원을 결제했다. 또다른 매장에 들러 마음에 드는 재킷을 입어보고 263만원을 추가로 지출해 순식간에 850만원을 썼다.

만족해하며 밝은 표정으로 쇼핑을 마친 그는 “다음 달 카드 값은 보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유튜브 ‘채정안TV’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