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섬진강 사생공모전 대상에 김정숙씨의 ‘채계산 가는 길’ 선정
    • 입력2021-12-03 16:13
    • 수정2021-12-03 16:1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사본 -순창 1203 - 제7회 섬진강 강천산 전국사생공모전 대상
제7회 섬진강 강천산 전국사생공모전대상에 김정숙씨의 ‘채계산 가는 길’이 선정됐다.



[스포츠서울 l 순창=고봉석 기자] 전북 순창군은 지난 1일 제7회 섬진강.강천산 전국 사생공모전 일반부 대상에 김정숙(전북 남원)씨의 ‘채계산 가는 길’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어 박성진씨의 ‘아름다운 시절’이 최우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학생부는 박소영 학생(대구함지고 2학년)의 ‘임순여객’이 대상을, 김민서 학생의 ‘출렁다리와 나’와 신소율 학생의 ‘아름다운 강천산’, 최모경 학생의 ‘나의 여름 이야기’등이 금상을 수상했다.

섬진강.강천산 전국사생공모전은 순창군이 천혜의 비경을 간직한 섬진강을 비롯해 강천산, 채계산 등 대표 관광지의 아름다운 모습을 한 폭의 그림에 담고자 지난 2015년부터 개최됐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하며 전국의 실력있는 화가부터 학생들이 대거 참여해 공모전의 수상작 수준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

지난 10월 한달 간 작품접수를 통해 전국에서 일반부 90명, 학생부 378명 등 총 468명이 참가했으며, 이는 지난해 대비 101명이 증가한 수치다.

군은 공정한 심사를 위해 미술학회 관계자와 교수 등으로 심사위원단을 꾸려 심사위원간의 심도있게 의견을 교환해 참가자들의 노력을 헛되지 않게 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심사를 맡은 박동열 심사위원장은“이번에 출품된 작품 모두 높은 수준을 지니고 있어서 심사에 어려움이 많았다”면서 “심사위원 모두 공정한 심사를 위해 장장 6시간에 걸쳐 진지하게 심사에 임하면서 많은 의견교환을 통해 작가들의 열정과 노력을 헛되게 하지 않으려 했다”고 밝혔다.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