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세 마술사 최현우, 아랍 출신 대학생과 열애설
    • 입력2021-11-27 09:34
    • 수정2021-11-29 08: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마술사 최현우(43)가 일반인 여성과 열애설에 휩싸여 궁금증이 모아진다.

최근 한 매체는 최현우가 아랍 출신의 여성 A씨와 1년 넘게 교제 중이라고 보도했다. 최현우의 소속사는 "개인 사생활이라 알지 못한다"고 밝혔지만, 며칠 째 공식 SNS나 유튜브채널에서 별다른 해명이 나오지 않아 열애설이 설만은 아닌 것으로 추정된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서울의 한 대학에 재학 중인 유학생 겸 사업가로 인플루언서로도 잘 알려져 있다. 열애설을 입증하듯 최근 최현우는 한강과 카페 등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추정되는 장소에서 미소를 지은 인증샷을 자주 올려왔다.


A씨의 SNS에도 비슷한 장소에서 촬영된 사진이 종종 올라왔던 터라 열애설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누리꾼들은 "여자친구분도 마술로 만드신 건가요?" "형 이제 연애하는 거야? 대마법사가 되어야지" 라는 반응이었다.


마술사 겸 방송인으로 잘 알려진 최현우는 구독자 40만명의 유튜브채널 최현우를 운영 중이다.




gag11@sportsseoul.com


사진출처 | 최현우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