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란한 대가족" '세아이 맘' 쿨 유리, 미국서 근황[★SNS]
    • 입력2021-11-22 18:46
    • 수정2021-11-22 18:4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111221123189831188_20211122112302_01_20211122112501929
202111221123189831188_20211122112302_02_20211122112501937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혼성그룹 쿨 출신의 유리 부부가 세 남매를 비롯한 가족사진을 공개하며 근황을 전했다.

유리의 남편 사재석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FAMILY FIRST”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 속에는 유리- 사재석 부부가 생쥐 분장을 한 귀여운 아이들과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발랄한 매력을 발산하며 쿨로 사랑받던 유리가 어느새 귀여운 세 아이의 엄마가 돼 보는 이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유리는 2014년 골프선수 겸 사업가 사재석과 결혼해 1남2녀를 뒀으며 현재 미국 LA에 거주하고 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사재석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