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준엽, 선글라스+라이더 재킷…10년은 젊어진 근황[★SNS]
    • 입력2021-11-02 10:33
    • 수정2021-11-02 10: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구준엽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구준엽이 패션 감각이 돋보이는 근황을 공개했다.

1일 구준엽은 자신의 SNS에 “#엉클 볼드 #머머리 삼촌 #대머리 삼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검은색 선글라스와 라이더 재킷을 입은 그가 카메라를 응시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층 더 빛나는 머리가 눈길을 끌었다.

1969년생으로 올해 53세인 그는 여전히 트랜디한 패션 감각을 뽐냈다. 구준엽은 올해 초 탈모 해결을 위해 두피 문신을 했으며 젊어진 모습으로 화제가 됐다.

그는 현재 DJ로 활동하고 있으며 최근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구준엽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