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웨버, 자신의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 경신
    • 입력2014-09-12 21:16
    • 수정2014-09-12 21:1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SS포토]  NC 테드 웨버, 9승과 팀 연패는 내 어깨에 달렸지

NC의 테드 웨버가 12일 마산 롯데전에 선발로 등판해 힘차게 투구하고 있다. 2014.09.12마산|최재원기자shine@sportsseoul.com

NC 외국인 투수 테드 웨버가 개인 한 경기 최다 탈삼진 기록을 새로 썼다.

웨버는 12일 마산 롯데전에서 7이닝 동안 110구를 던지며 10개의 삼진을 솎아냈다. 지난 5월 7일 목동 넥센전에서 기록햇던 8개의 삼진 기록에 2개를 더했다.

웨버는 1회 2개, 2회와 3회 1개, 4회와 5회 2개의 삼진을 잡아냈다. 7회 이날 9번째 삼진을 잡은 뒤 김대우마저 스트라이크 낫아웃으로 처리하며 처음으로 한 경기 두 자릿수 삼진을 기록했다. 웨버의 공에 롯데 타자들의 방망이는 허공을 가르기 일쑤였다.

웨버의 호투에 힘입어 NC는 7회까지 6-0으로 앞섰다.
이웅희기자 iaspir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