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질' 제16회 파리한국영화제 초청 "매우 훌륭한 스릴러"
    • 입력2021-09-30 08:28
    • 수정2021-09-30 08: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인질 포스터
[스포츠서울 | 김선우기자]개봉 7주 차에도 꾸준히 관객들의 선택을 받으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인질’이 미국 하와이 국제 영화제, 판타스틱 페스트에 이어 제16회 파리한국영화제에 초청됐다.

‘인질’은 어느 날 새벽, 증거도 목격자도 없이 납치된 배우 황정민을 그린 리얼리티 액션스릴러.

파리한국영화제는 2006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16년 동안 매회 개최되어온 프랑스 내 최대 정기 한국문화 행사이자 파리에서 진행되는 유일한 한국 영화제이다. 10월 26일부터 11월 2일까지 개최되는 올해 파리한국영화제에서 ‘인질’은 그 해에 가장 많은 화제성과 대중적 호응도를 이끌어낸 대작을 초청하는 ‘에벤느멍(Evenement)’ 섹션에 초청되었다. 지금까지 ‘신과 함께’, ‘밀정’, ‘남한산성’, ‘극한직업’ 등이 초청되어 한국 영화의 위상을 높인 바 있는 파리한국영화제에 ‘인질’도 초청되며 전 세계 관객들을 사로잡을 준비를 마쳤다.

‘인질’을 초청하게 된 계기에 대해 파리한국영화제 측은 “지난 20년 동안 황정민은 수십 편의 다양한 장르 영화에 출연하며 한국 영화계의 기둥과도 같은 배우가 되었다. 이미 프랑스 관객들에게도 친숙한 얼굴이다. ‘인질’은 극한 상황에서 생존을 위해 몸부림치는 황정민에게서 그동안 그가 연기한 ‘타인’에게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얼굴을 발견할 수 있는 진귀한 기회가 될 것이다. 또한, 이 영화는 영리하게 짜진 인질극의 두뇌 싸움이 러닝타임 내내 서스펜스를 유지하는 매우 훌륭한 스릴러이기도 하다. 젊은 감각의 스릴러가 거대한 에너지를 가진 배우를 만나 빚어내는 이 박진감 넘치는 영화적 경험을 프랑스의 관객들이 한껏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혀, 과연 ‘인질’이 미국에 이어 프랑스에서는 어떤 반향을 일으킬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인질’은 전국 극장과 안방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NEW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