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힐링공간 '모두의 정원' 시청공원 조성
    • 입력2021-07-26 08:18
    • 수정2021-07-26 08: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모두의 정원’ 너른 잔디마당 안에 아이들 눈높이에 맞는 조형물과 의자, 식물을 배치해 놀이공간을 조성했다. 제공=성남시
[스포츠서울│성남=좌승훈기자]경기 성남시는 도내 첫 공공형 마을 정원인 ‘모두의 정원’을 시청공원에 조성했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3개월간 투입된 사업비는 2억5000만원(도비 30%, 시비 70%)으로 성남시청공원 전체 12만4780㎡ 내에 3000㎡ 규모로 조성됐다. 모두의 정원은 아이부터 어른까지 모두 다함께 누리는 힐링공간이다.

시는 지난 2016년 시청공원에서 열린 경기정원박람회 때 조성한 전시정원 작품 29개 중 노후한 5개 정원을 하나의 정원으로 묶어 새롭게 디자인했다. 정원은 크게 체험공간과 놀이공간으로 나뉜다.
2
‘모두의 정원’ 대나무로 엮은 울타리, 앉음돌, 통나무 의자를 설치해 어린이들의 놀이공간을 꾸몄다. 제공=성남시
체험공간엔 텃밭 상자 5개를 새로 설치했다. 기존 ‘엄마의 휴식’ 정원작품에 있는 밥솥과 주걱 조형물 주변에 설치해 어린이들이 텃밭을 체험하면서 밥상 위 먹거리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게 했다.

블루베리, 앵두나무, 살구나무 등 열매 나무와 향기 나는 허브를 심어 먹고 만지고 냄새를 맡는 오감 체험을 할 수 있다.

놀이공간은 너른 잔디마당 안에 둥지형의 대나무 울타리, 앉음돌, 통나무 의자, 디자인 벤치, 동물 조형물 등을 배치해 아이들이 마음껏 뛰놀고 쉴 수 있게 꾸며 놨다.
3
‘모두의 정원’ 기존 밥솥 조형물과 어울리게 텃밭 정원을 배치해 어린이들이 밥상 위 먹거리의 소중함을 체험하는 공간을 조성했다. 제공=성남시
이와 함께 정원식물 48종의 이름을 알 수 있도록 안내판과 표찰을 달고, 신구대식물원이 지원한 28개 라일락 품종을 심어 자연학습 공간을 조성했다.

시는 정원 초입부에 있는 오는 10월 개관 예정인 성남시육아종합지원센터와 연계해 정원에서 텃밭 가꾸기, 생태교육·정원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경기도가 공모한 ‘공공형 마을정원 만들기 사업’에 선정돼 ‘모두의 정원’ 조성을 추진하게 됐다.‘마을’ 단위 사업을 ‘지역사회’로 확대해 정원의 공공성을 강화하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했다.

좌승훈기자 hoonjs@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