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한 닥터' DJ DOC 정재용, 31kg 감량 후기+19살 연하 아내와 일상 공개
    • 입력2021-07-25 15:18
    • 수정2021-07-25 15: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tvN STORY 프리한닥터M 15회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DJ DOC 정재용이 31kg 감량 후 관리 비결과 19살 아내와 일상을 고개한다.

26일 오전 9시 tvN STORY와 tvN에서 방송하는 건강·경제 테마 정보쇼 ‘프리한 닥터’에 DJ DOC 정재용이 출연해 31kg 감량 후 관리 비결과 19살 연하 아내와의 일상을 공개한다.

‘프리한 닥터’는 건강을 위한 투자와 자산 관리 등의 내용을 다루며 건강과 경제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정보쇼. ‘프리한19’와 ‘프리한 마켓10’의 계보를 이어 ‘프리한’ 시리즈를 만들어가는 오리지널 프로그램으로 오상진·김소영 아나운서 부부가 MC를 맡아 주제에 따라 월요일과 수요일로 나눠 방송 중이다.

내일 방송에는 DJ DOC 정재용과 아이돌 출신 이선아 부부가 방송을 통해 처음 만난 사연과 함께 이후 19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급속도로 진전된 관계에 대해 털어놓으며 3살 된 자녀를 깜짝 공개한다. 가족 여행을 떠나면서 시종일관 90년대 노래를 부르며 장모님과 친분을 과시하는 정재용의 모습에 이선아가 신조어 테스트로 응수해 스튜디오를 암호 추적의 현장으로 만들기도.

이와 함께 정재용이 체중을 크게 감량하게 된 가장 큰 동기는 딸에게 건강한 아빠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던 것이라고 해 공감을 자아낸다. 정재용이 체중 감량 후 유지를 위해 방문한 탁구장에서 운동하는 모습을 본 이선아는 “전에는 걷는 것도 많이 못봤는데 움직일 수 있는 몸이라는 걸 느꼈다. 설레더라”고 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운동 후 아내 이선아가 즉석 떡볶이와 튀김을 먹는 중에도 정재용은 직접 싸 온 쌈채소 도시락을 먹는가 하면 매일 체중계에 올라가는 습관이 있다고 하며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해 기대를 모은다.

정재용-이선아 부부가 출연하는 ‘프리한 닥터’는 tvN STORY와 tvN에서 26일 오전 9시에 방송된다.

사진|tvN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