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하자' 양지은, 신곡 '사는맛' 최초 공개...조영수 "임영웅 곡처럼 되길"
    • 입력2021-05-15 06:50
    • 수정2021-05-15 06: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미스트롯2' 진(眞)을 차지한 가수 양지은이 신곡 '사는 맛'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딸하자'에서는 양지은이 작곡가 조영수에게 '사는 맛'을 선물받은 모습이 전파를 탔다.


조영수는 양지은에게 "제가 지은 씨에게 줄 선물이 남았다. 우승곡이다. 원래 곡을 쓰는 시간보다 길어졌는데, 그 이유는 '이젠 나만 믿어요'처럼 되길 바라는 마음이 커서였다. 고민을 많이 했는데 다행히 너무 마음에 들게 잘 나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은 씨 목소리를 생각하며 쓴 순간이 어땠는지 한번 보여주고 싶다"라며 직접 피아노 연주를 통해 해당 곡을 불러보겠다고 했다. 양지은은 "가사도 안 보고 진짜 귀로 오롯이 먼저 듣고 싶다"라며 환하게 웃었다.


그 모습에 조영수는 "내가 더 떨린다. 실제 이 장소에서 이 그랜드 피아노로 곡을 썼다. 사람들이 살면서 '사는 맛 안난다'는 말을 하지 않나. 사는 맛이 생기길 바라는 마음에서 '사는 맛'이라고 지었다"라고 설명했다.


양지은은 노래를 들으며 눈물을 뚝뚝 흘렸다. 그리고 "신나는 노래인 줄 알았는데 갑자기 훅하고 눈물이 났다. 저를 위로해 주시는 느낌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스튜디오에서 신곡 무대를 최초로 선보였다.


한편 양지은의 데뷔 싱글 '사는 맛'은 지난 14일 오후 6시에 공개됐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TV조선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