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업계에 부는 ‘모먼트 마케팅’ 열풍
    • 입력2021-04-08 15:41
    • 수정2021-04-08 15:4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CJ제일제당 고메_사진자료]
사진| CJ제일제당 제공
[스포츠서울 동효정 기자] 식품업계에서 제품을 먹는 최적의 타이밍을 강조하는 ‘모먼트 마케팅’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와인과 치즈, 맥주와 골뱅이 등 주류와 음식의 조합을 강조하는 푸드 페어링 혹은 삼겹살에는 미나리, 소고기에는 아스파라거스 등 영양학적으로 궁합이 좋은 음식들에 대한 주목도가 높았다. 최근에는 음식을 먹는 방식보다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순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CJ제일제당 고메는 최근 ‘바삭쫄깃한 탕수육’을 출시해 탕수육은 ‘갓 만들어 갓 먹’을 때가 가장 맛있다는 갓먹고메 캠페인을 시작했다.

탕수육을 먹을 때 ‘부먹’과 ‘찍먹’의 취향보다 먹는 때의 중요성을 ‘갓먹’이라는 신조어를 통해 강조했다. 갓 튀겨내 바삭한 식감을 자랑하는 탕수육 튀김과 부드러운 돼지고기 등심 속살을 비추며 ‘갓 만들어 갓 먹’는 탕수육의 매력을 시각적으로 극대화했다.

CJ제일제당은 캠페인 홍보를 위해 더마켓 공식 홈페이지에서 탕수육을 비롯해 고메 중화짬뽕, 고메 중화짜장 동시 구매 시 25% 할인된 가격에 백설군만두를 사은품으로 제공하는 한정 수량 프로모션을 전개하고 있다.

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는 ‘심장이 뛰는 소중한 순간’을 제시하는 하트비츠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한다. 일생동안 25억 번의 심장 박동이 뛰는 인생의 모든 소중한 순간을 사랑하는 사람과 보내길 바라며, 이때 스텔라 아르투아와 함께 할 것을 권장하는 의미를 담았다.

미국의 전설적인 록 스타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아티스트 레니 크라비츠와 협업해 삶을 향한 긍정적 에너지를 더욱 강조했다.

코카-콜라사의 사이다 브랜드 스프라이트 역시 ‘스프라이트 앤 밀(Sprite & Meal)’ 캠페인을 전개하며 사이다를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순간을 제시했다. ‘맛있는 거 옆에 맛있는 거’라는 슬로건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즐길 때 스프라이트를 더해 더욱 맛있는 경험으로 일상 속 상쾌함을 불러 넣자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가수 스윙스와 먹방 유튜버 입짧은햇님이 함께 한 광고 영상을 시작으로 온라인상 ‘맛있는거옆에맛있는거’ 해시태그 인증 이벤트를 전개해 많은 소비자 참여를 이끌었다. 해당 광고 영상은 현재 조회 수 1000만회 이상을 돌파했다.
vivid@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