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재단, GS안과의원과 사회공헌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입력2021-03-29 15:27
    • 수정2021-03-29 15:2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사진자료]
이랜드재단 GS안과의원의 업무협약식. 제공|이랜드재단

[스포츠서울 양미정 기자] 이랜드재단이 GS안과의원과 사회공헌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협약을 통해 GS안과의원은 이랜드재단과 협약을 맺고 분기별 정기적으로 후원금을 기부하고, 이랜드재단은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가정을 발굴하고 주거비, 생계비, 치료비, 교육비 등 필요 영역을 매칭 지원하여 위기가정의 자립과 자활을 돕는다.

GS안과의원 김무연 원장은 “위기가정을 전문적으로 돕고 있는 이랜드재단과 협력하게 되어 감사하다”면서 “후원금이 도움이 절실한 가정을 위해 잘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랜드재단 김욱 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소외된 이웃이 증가하고 있는 시기에 GS안과의원의 협력은 의미가 크다”면서 “파트너쉽을 통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랜드재단과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한 GS안과의원는 라식수술부터 백내장까지 시력교정 수술을 선도하며 2005년 개원이래 한자리에서 16년간 의료활동을 펼치고 있는 전문성을 갖춘 안과의원이다.

이랜드재단과 GS안과의원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꼭 필요한 곳에 도움을 전하는 효과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certai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